스포츠월드

검색

‘시즌 4호골’ 손흥민, 토트넘 뉴캐슬전 평점 7.4

입력 : 2021-10-18 02:58:00 수정 : 2021-10-18 09:06:11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홋스퍼 공격수 손흥민(29)이 존재감을 뽐냈다.

 

 토트넘은 18일 영국 세인트 제임스파크에서 열린 뉴캐슬 유나이티드와의 2021∼2022 EPL 8라운드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탕귀 은돔벨레, 해리 케인 그리고 손흥민이 득점포를 가동하며 역전승을 거뒀다.

 

 손흥민은 전반 종료 직전 쐐기골을 넣었다. 팀이 2-1로 앞서고 있는 상황에서 케인의 도움을 받아 침착한 마무리로 뉴캐슬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과 케인이 오랜만에 득점을 합작했다. 과거 첼시 시절 디디에 드로그바, 프랭크 램파드가 기록했던 EPL 역대 합작골 최다 득점인 36골까지 단 1골(35골 기록)만 남겨 놓게 됐다. 손흥민은 득점뿐 아니라 공수 다방면에서 존재감을 드러냈다.

 

 칭찬이 따랐다. 통계 전문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경기 종료 후 손흥민에게 평점 7.4를 줬다. 토트넘의 평균이 7.05인 점을 고려하면 평균 이상의 활약상을 펼쳤다고 인정받았다.

 

 토트넘의 팀 내 최고점은 선제골을 넣은 미드필더 은돔벨레였다. 평점 8.2. 그 다음은 1골 1도움을 한 해리 케인이었다. 케인은 평점 8.1을 받았다.

 

 사진=토트넘홋스퍼 공식 트위터 캡처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이다인, 고혹적인 청순美
  • 이다인, 고혹적인 청순美
  • 설현, 레드 드레스로 뽐낸 우아美
  • 이요원, 놀라운 방부제 미모 '눈길'
  • 이하이, 얼굴 나이 10살 인증…무결점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