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카페사장’ 김해준 “본캐-부캐 인지도 차이에 현타” (라스)

입력 : 2021-04-14 13:09:12 수정 : 2021-04-14 18:54:08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개그맨 김해준이 부캐 ‘카페 사장 최준’의 인기가 급부상해 본캐와 부캐 섭외 비율이 1대 9로 극명하게 갈린다고 밝혔다.

 

오늘(14일)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밥벌이에 진심인 사장님 세 명과 사장님인 척하는 개그맨 한 명, 홍석천, 조준호, 제이쓴, 김해준(a.k.a 최준)과 함께하는 ‘아무튼 사장!’ 특집으로 꾸며진다.

 

최근 독특한 쉼표 헤어스타일과 시도 때도 없이 훅 들어오는 느끼한 말투가 트레이드 마크인 카페 사장 최준 ‘준독(최준+중독)’ 증상을 호소하는 이들이 많다. 질색하면서도 빠져들어 보게 되는 마성의 매력남 최준은 각종 CF와 컬래버 제안 1순위로 꼽히는 대세.

그런 최준의 본캐는 지난 2018년 데뷔한 개그맨 김해준이다. 어쩌다 보니 본캐보다 부캐가 유명해진 김해준은 “본캐와 부캐 섭외 비율은 1대 9 정도다. 실제로 본명이 최준인 줄 아는 사람이 더 많다”라며 뜨거운 관심이 그저 감사하지만, 본캐와 부캐의 극명한 인지도 차이 때문에 현타가 오는 순간이 있다고 깜짝 고백한다.

 

비록 부캐보다 인지도는 조금 밀리지만, 김해준은 최준과는 또 다른 순수한 매력과 센스 만점 입담을 자랑하며 최준의 인기로 생긴 신조어 ‘준며들다(최준+스며들다)’의 오리지널이 본캐 김해준이라는 사실을 증명한다고 해 그의 활약을 기대하게 한다.

 

또 김해준은 부캐 최준이 체크 의상과 쉼표 머리를 고수하는 이유를 들려주고, 청원 경찰, 의류 판매직, 공장 생산직 등 개그맨을 지망하던 ‘알바왕’ 시절을 녹여낸 개인기를 선보여 빅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니곡내곡’이라는 콘텐츠로 유명 가수들의 히트곡을 자신의 것으로 만들고 있는 ‘히트곡 스틸러’ 김해준은 명품 보컬 나윤권과 깜짝 컬래버 무대를 꾸민다. 김해준은 특유의 콧소리 창법으로 나윤권을 무장해제(?) 시키며 그의 히트곡 ‘나였으면’을 스틸한다고 해, 두 사람이 꾸밀 무대를 향한 기대감을 높인다.

 

본캐 김해준이 밝히는 부캐 최준의 모든 것은 오늘(14일) 수요일 밤 10시 3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봄 만난 혜리…러블리 그 자체
  • 봄 만난 혜리…러블리 그 자체
  • 우아한 미모+드레스 자태…김소연
  • 경리, 결별 후 근황…여전한 美친 미모
  • 한소희, 광고 촬영 중 ‘찰칵’…‘인형 아닐까?’